default_setNet1_2

위메이드, DDP NFT 갤러리에서 ‘나일 프로젝트' 전시

기사승인 2022.08.12  14:59:38

공유
default_news_ad1

- 3일간 개최... 무료 관람 가능

   
▲ NFT 갤러리 'Tangled' 전시 공간. <사진=위메이드>

[현대경제신문 정유라 기자] 위메이드가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 마련된 ‘NFT 갤러리’를 통해 ‘나일’의 프로젝트를 12일 공개했다. 이번 NFT 갤러리는 3일간 개최되며 현장에 방문 시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다.

이번 NFT 갤러리에서는 NFT 컬렉션을 비롯해 디지털 아트로 만나는 메타버스 프로젝트를 담은 전시 공간을 마련했으며 관람객들에게 위메이드가 꿈꾸는 삶의 진화에 대한 초상을 소개한다.

NFT 갤러리 내 NFT 컬렉션으로는 일러스트레이터 ‘지하’와 ‘로초’의 ‘London Underground Station 264 Genesis’가 있다.

이번에 소개된 작품들은 런던에 위치한 264개의 지하철역을 작은 디지털 공간에 옮겨 픽셀아트로 재창조했으며 향후 나일 플랫폼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작품의 구매자에게는 추후 작가의 새로운 작품에 있어 보상을 부여하는 등 특별한 혜택을 마련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디지털 아트워크로 재해석된 프렌클리의 Web3 소셜 플랫폼 ‘Tangled’를 감상할 수 있다. 개성 넘치는 NFT 캐릭터들이 만드는 Tangled의 세계를 시각적 경험으로 만끽할 수 있다.

Tangled는 신개념 소셜 플랫폼으로, 플랫폼을 이용하면 생성되는 나만의 NFT 캐릭터로 친구와 함께 교류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하는 시간이 곧 경제적 이익으로 연결되는 T2E(Talk to Earn) 기반의 혁신된 라이프 스타일을 선사할 예정이다. 

정유라 기자 jyr94@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