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KT, 유연성·보안성 강화 기업인터넷 ‘KT 플렉스라인’ 출시

기사승인 2022.06.27  10:57:52

공유
default_news_ad1

- AWS·MS 애저 등 연결 위한 ‘클라우드 다이렉트’ 부가서비스 제공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KT는 기업 고객의 디지털전환(DX)을 위해 유연성과 보안성을 강화한 서비스형 네트워크(NaaS) 형태의 기업전용회선 ‘KT 플렉스라인’(KT Flexline)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KT 플렉스라인’은 SD-WAN(Software Defined Wide Area Network, 소프트웨어 정의 광대역 네트워크)에 기반을 둔 서비스로, 광대역네트워크에 소프트웨어로 구현한 가상화 네트워크 기술이 적용돼 높은 네트워크 유연성과 보안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SD-WAN이 적용된 ‘KT 플렉스라인’ 가입 고객은 업무 환경이나 네트워크 사용 현황에 따라 회선이 최적의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대역폭을 하루 단위로 자유롭게 제어할 수 있다.

KT는 기업 고객의 편의성 향상을 위해 올해 하반기 ‘KT 플렉스라인’에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회선 대역폭을 변경, 부가서비스 가입 및 해지 기능을 제공할 계획이다. KT 운용센터를 통한 서비스 관제 및 관리 지원도 받을 수 있다.

‘KT 플렉스라인’ 서비스 가입 시 기본으로 포함된 ‘플렉스라인’ 단말을 통한 방화벽과 VPN(가상사설망) 등 보안 기능 이용과 회선·사용자 원격 관제 및 제어도 할 수 있다. 부가서비스인 ‘클라우드 다이렉트’를 추가로 선택하면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MS) 애저 등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와 업무 환경을 직접 연동할 수 있다.

민혜병 KT Enterprise서비스DX 본부장은 “기업 경영 환경이 빠르게 변화하면서 통신 서비스도 DX(디지털전환)를 통한 민첩성과 유연성 확대가 요구되고 있다”며 “기업 고객의 사업의 DX 혁신을 지원할 수 있는 통신 서비스를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영 기자 divazero@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