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6월 분양

기사승인 2020.06.04  11:06:28

공유
default_news_ad1
   
▲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조감도 <사진=현대건설>

[현대경제신문 박은영 기자] 현대건설은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동 235-6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오피스텔을 6월 분양한다고 4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7층~지상 20층, 전용면적 20~44㎡ 오피스텔 954실과 상업시설 및 공공업무시설 구성으로 공급된다.

오피스텔은 원룸형 타입과 분리형 타입으로 구성된다.

원룸형 타입은 전용면적 20~21㎡ 820실(20㎡ 96실, 21㎡ 741실), 분리형 타입은 전용면적 34~44㎡ 134실(34㎡ 32실, 41㎡ 64실, 44㎡ 38실) 규모다.

단지 내에는 청량리동 주민센터, 자치회관, 동대본부 등 기존 동주민센터 시설과 문화·복지 관련 시설이 함께 들어서는 복합청사도 들어설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청량리역은 도시철도 지하철 1호선, 경의중앙선, 분당선, 강릉선 KTX, 경춘선 ITX 등 총 5개 노선이 지나는 청량리역과 인접해있다. 또 차량으로는 내부순환로, 동부간선도로로 진·출입이 용이하다.

롯데백화점·마트·시네마 등 생활편의 시설과 가깝고 청량리역 주변으로 형성된 상업시설 이용이 편리하다.

단지 반경 2km 이내에는 공공기관과 대형병원을 비롯해 서울시립대, 고려대, 경희대 등 5개 대학이 위치하고 있으며 시청, 용산, 광화문 등 업무 중심지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현대건설 분양관계자는 “힐스테이트 브랜드가 한국기업평판연구소 평판 조사에서 지난 2월까지 11개월 연속 1위를 차지, 브랜드 우수성을 높이 평가받은 바 있다”며 “오피스텔 분양에 대한 문의전화가 쏟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힐스테이트 청량리역의 견본주택은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동 235-2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6월 개관 예정이다.

박은영 기자 ey3132@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