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신한금투, 3개월 3% 달러RP 특판

기사승인 2019.05.13  10:32:18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신한금융투자>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외화예금 및 달러RP(환매조건부채권) 상품 중 최고 금리 수준인 3개월 연 3%(약정 수익률) 금리를 제공하는 달러 RP(91일물)를 6월 14일까지 특별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달러 RP는 외화자금 단기 운용수단으로 수출입대금 등 외화결제가 빈번한 법인 또는 해외투자, 자녀유학 등으로 달러를 보유한 자산가들에게 관심이 높은 상품이다. 단, 원금 비보장성 상품으로 시장 상황에 따라 금리는 변동될 수 있다.

신한금투가 특판에 나선 91일물 달러RP는 개인 200만 달러, 법인 500만 달러까지 가입 가능하며 만기 시 연 1.6% 금리의 수시형 달러RP로 재투자된다.

신한금투는 업계최초로 원화채권을 담보로 편입한 달러 RP 상품을 출시하는 등 상품 경쟁력 강화에 힘쓰고 있으며 국공채, 지방채, 통안채 및 우량 회사채(AA- 등급 이상)를 편입해 RP상품의 안정성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오해영 신한금투 FICC본부장은 “외화자금 운용을 고민하는 고객들에게 안정성과 높은 금리를 함께 제공하고자 이번 달러 RP 특별 판매를 실시한다’며 “외화자산에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향후에도 외화를 보유한 고객들에게 매력적인 상품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영 기자 divazero@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