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화 드림플러스, 교육·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육성

기사승인 2018.05.17  14:32:38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한화생명>

[현대경제신문 권유승 기자] 한화 드림플러스는 교육 전문 기업인 교원그룹,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 엑셀러레이터 신패스DHN과 함께 6개월간의 육성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교육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에는 VR, AR, 로봇 등 에듀테크 스타트업 및 체험 중심의 온·오프라인 교육 콘텐츠를 만드는 스타트업을 선발할 계획이다. 7월부터 6개월간 진행한다.

사업협력 프로젝트를 함께 기획하고 사업화를 지원한다. 다양한 네트워킹 지원은 물론 추후 한화 및 교원이 직접 투자도 검토한다.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는 웰니스, 피트니스를 포함한 B2C 분야 스타트업 또는 인공지능, 스마트의료, 의사대상 서비스 등 헬스케어와 접목 가능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한다.

7월부터 6개월간 특화 교육 및 전문가 멘토링, 사업연계 및 투자 검토 등을 진행한다. 전문 분야임을 고려해 국내 유수의 대학 교수, 의사 및 전문가로 이루어진 멘토진을 갖췄다.

두 부문 모두 드림플러스 웹사이트에서 접수가 가능하다.

교육분야 접수기간은 17일부터 내달10일까지며 결과발표는 내달 15일이다.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는 17일부터 내달 3일까지 접수를 받고 내달 5일 결과를 발표한다.

한화 드림플러스는 F&B, 패션, 컨텐츠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영역으로 육성·지원 프로그램을 확장할 계획이다.

권유승 기자 kys@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