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KB​손보, '보험금 간편 청구서비스'​ ​오픈​​​​​

기사승인 2018.05.16  17:07:52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KB손해보험>

[현대경제신문 권유승 기자] KB손해보험은 '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세브란스병원(신촌, 강남)고객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병원에서 진료 받은 환자들은 서류 발급 및 청구서 작성 등의 절차 없이 인증만 하면 보험금이 청구된다.

KB손해보험은 서비스 오픈에 앞서 지난 1월 세브란스병원과 헬스케어 플랫폼 업체인 레몬헬스케어와 업무제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이후 약 3개월간의 개발기간을 거쳐 이번 시스템을 완성했다.

고객은 진료를 받은 뒤 'My세브란스(신촌)'또는 '강남세브란스' 앱에 접속 후 '실손보험청구' 메뉴를 클릭하면 자동으로 레몬헬스케어가 개발한 '뚝딱청구' 앱에 연동된다. 간단한 본인인증 절차를 거쳐 진료내역을 선택하면 보험금 청구가 완료된다.

KB손보의 간편 청구 방식은 보험금 청구에 필요한 진료비 영수증과 진료비 세부내역서 등 병원에 저장된 정보를 전자데이터(EDI)형태로 보험사에 전송하는 방식이다.

박재용 KB손해보험 장기보상지원부 부장은 "업계 최초로 시행하는 이번 서비스가 고객만족도를 극대화 시키고 보험사 보상 서비스의 간소화 흐름에 촉진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KB손보는 보다 많은 고객들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전국 가톨릭성모병원 6곳 등 대상 병원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권유승 기자 kys@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