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LG화학, 엔브렐 바이오시밀러 ‘유셉트’ 판매허가 받아

기사승인 2018.03.18  10:02:43

공유
default_news_ad1

- 오토인젝터 형태..올 상반기 판매 시작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LG화학은 자사 첫 바이오시밀러 ‘유셉트’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허가를 받았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LG화학은 올 상반기 유셉트를 시판할 예정이다.

유셉트는 다국적제약사 암젠이 개발해 화이자가 판매하는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엔브렐의 바이오시밀러다.

국내에서는 류마티스 관절염, 건선성 관절염, 축성 척추관절염, 건선 등에 쓰도록 허가받았다.

LG화학은 한국인을 대상으로 한 대규모 임상시험, 주사 편의성 개선 등의 장점을 내세워 시장을 공략할 방침이다.

LG화학은 앞선 2014년부터 국내 약 30개 종합병원에서 185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3상을 진행해 유효성과 안전성 데이터를 확보했다.

또 환자가 직접 자가 주사하는 제품 특성상 손이 불편한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들이 편리하게 투여할 수 있도록 오토인젝터(autoinjector) 형태로 주사기를 만들었다.

국내에 허가된 엔브렐 바이오시밀러 중 첫 오토인젝터 형태다.

국내 허가된 엔브렐 바이오시밀러는 삼성바이오에피스의 ‘브렌시스’ 하나다.

손지웅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한국인 대상 대규모 임상시험 등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국내 시장에서의 입지를 넓혀갈 것”이라며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과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성현 기자 weirdi@daum.net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