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홈플러스, 백혈병 환아 위한 후원금 전달

기사승인 2017.10.13  15:09:38

공유
default_news_ad1
   
▲ 홈플러스는 백혈병 환아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 왼쪽부터 안희만 e파란재단 이사장, 배우 김보성, 이중명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장. <사진=홈플러스>

[현대경제신문 장은진 기자] 홈플러스는 사회공헌재단 e파란재단을 통해 지난 12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백혈병 환아 지원을 위한 후원금 3억원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홍보대사인 배우 김보성씨도 참석해 백혈병 환아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뜻깊은 행사에 동참했다.

백혈병 후원금은 3억원으로 2018년 2월까지 약 6개월여에 걸쳐 전국 120여 명의 백혈병 환아들의 수술비 지원과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진행 등에 쓰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환아 및 가족의 성장과 사회 적응을 돕기 위한 힐링스쿨, 멘토링, 지역사회 캠페인 등 지원사업이 확대된다.

안희만 홈플러스 e파란재단 이사장은 “올해로 5년째 지속해오고 있는 백혈병 소아암 환아 지원 사업은 의료복지 사각지대에 있던 아이들의 의료혜택 지원과 사회 적응과 회복을 돕는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와 함께 환아들의 건강한 성장과 교육을 위한 지원사업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은진 기자 jangej416@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