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미약품 “면역력 강화엔 종합 미네랄비타민 영양제 ‘나인나인’”

기사승인 2017.09.28  10:16:40

공유
default_news_ad1
   
▲ 종합 미네랄비타민 영양제 ‘나인나인’. <사진=한미약품>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한미약품은 28일 면역력 강화를 위한 영양제로 종합 미네랄비타민 영양제 ‘나인나인’을 추천했다.

나인나인은 국내에 출시된 종합영양제 중 가장 많은 성분(28종)이 함유된 일반의약품이다. 육체피로 회복와 병중·병후 비타민 공급, 눈·뼈 건강 등에 도움을 준다.

나인나인은 특히 한국인 결핍 영양소 1위인 비타민D가 일일 권장 섭취량을 충족하는 750IU 함유돼 있다.

비타민D는 혈중 칼슘과 인의 농도를 조절하며 장에서 칼슘의 흡수를 도와 뼈의 성장을 돕고 튼튼하게 하는 역할을 한다.

비타민D 부족은 바이러스나 세균에 맞서는 면역력을 떨어뜨리고 자가면역질환의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보통 하루 30분 이상 햇볕을 쬐면 비타민D를 공급받지만 한국인은 실내공간에서의 생활이 많고 자외선차단제 사용 비율이 높아 비타민D 부족 현상이 증가하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의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한국인 혈중의 비타민D 수치는 남성의 경우 평균 21.16ng/ml며 여성은 18.16ng/m다. 적정 비타민D 수치(20~30ng/ml) 보다 낮은 양이다.

이에 영양제 등을 통한 보충이 필요하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시중에 판매 중인 수입 종합영양제 등의 경우 나인나인 절반 또는 이하 수준의 비타민D가 들어있다”며 “소비자들은 별도의 비타민D 제품을 구매해서 섭취해야 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나인나인은 하루 한알로 28종의 영양소와 함께 비타민D까지 해결할 수 있는 이상적인 조합의 종합영양제”라고 강조했다.

나인나인에는 또 생리활성 성분인 콜린타르타르산염과 오로트산수화물, 우르소데옥시콜산도 들어있다.

콜린타르타르산염은 기억형성에 관여하는 신경전달물질 중 하나인 아세틸콜린의 구성요소다. 오로트산수화물은 세포의 재생과정에 도움을 주는 성분이다. 우르소데옥시콜산은 간 담즙을 생성한다.

나인나인에 함유된 이들 영양소는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15 한국인 영양소 섭취 기준’을 반영한 필수영양소다.

나인나인은 소비자들이 ‘정품’만을 구매할 수 있다는 점도 큰 장점이다.

한미약품이 전 제품에 RFID를 적용한 덕분이다. 한미약품은 불법·가짜약, 유효기간 임박 제품 등을 사전에 관리하고 있으며 RFID 태그(Tag)안에 제품정보를 담아 무선주파수를 통해 이를 판독하고 관리하고 있다.

일반의약품인 나인나인은 약국 전문 영업 마케팅 회사인 온라인팜을 통해 전국 약국에 공급된다. 하루 한번 한정씩 복용하면 되고 포장단위는 100정이다. 

성현 기자 weirdi@daum.net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