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KB국민카드, ‘헬스케어’ 특화카드 출시

기사승인 2017.09.14  10:02:13

공유
default_news_ad1

- 걸을 때 마다 포인트가 쌓이는 ‘KB국민 가온 워킹업 카드’

   
▲ KB국민 가온 워킹업카드 플레이트.<사진=KB국민카드>

[현대경제신문 안소윤 기자] 걸을 때 마다 카드 포인트가 쌓이는 ‘헬스케어’ 특화 카드가 출시됐다.

KB국민카드는 웨어러블 디바이스 및 소프트웨어 개발 스타트업인 ‘직토(ZIKTO)’와 손잡고 측정된 걸음 수에 따라 카드 포인트가 최대 5%까지 쌓이는 ‘KB국민 가온 워킹업카드’를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이 카드는 대표적인 건강관리 활동인 ‘걷기’와 금융 서비스가 결합된 헬스케이 특화 상품으로 ‘직토’의 ‘더챌린지’ 앱을 통해 측정된 걸음 수에 따라 포인트가 특별 적립되며 건강 관련 업종에서 포인트 추가 적립 혜택을 누릴 수 있다.

‘KB국민 가온 워킹업카드’는 전월 실적 조건과 적립 한도 제한 없이 국내 모든 가맹점에서 0.7%가 포인트로 쌓인다.

전월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병원, 골프장, 대중교통, 스포츠용품점 등 건강 관련 업종에서 월 최대 2만 3천점까지 이용금액의 2.3%가 포인트로 추가 적립된다.

‘더챌린지’ 앱을 통해 측정된 전월 걸음 수가 30만보 이상이고 전월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국내 모든 가맹점 이용 시 월 최대 1만점 범위 내에서 이용금액의 2%가 포인트로 특별 적립된다.

또 건강기능식품, 스포츠용품 등을 해외직구로 구입하는 고객을 위해 전월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해외 가맹점에서 월 최대 1만 5천원까지 이용금액의 3%가 캐시백된다.

카드 발급 신청은 KB국민은행 및 KB국민카드 영업점, KB국민카드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KB국민카드 고객센터 등에서 가능하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 카드는 카드사와 핀테크 기업의 이업종간 제휴를 통해 건강 관리에 대한 동기를 부여하는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도 건강 관련 서비스와 정보를 이용할 수 있는 토탈 헬스케어 플랫폼을 비롯해 건강과 관련된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계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소윤 기자 asy2626@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