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현대상선, 어린이 상선 체험학교 개최

기사승인 2017.08.13  09:44:51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산신항터미널 방문…선박 조종 체험도

   
▲ 서울 종로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한 어린이가 11일 현대상선 해영선박 트레이닝센터를 방문해 선박 조종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상선>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현대상선은 지난 11일 서울 종로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어린이 20명을 초청해 부산신항터미널과 해영선박 트레이닝센터 등을 견학했다고 13일 밝혔다.

어린이들은 현대상선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김포공항에서 출발해 김해로 이동했으며 가장 먼저 부산신항 터미널을 방문해 광활한 바다를 오가는 거대한 선박과 수많은 컨테이너들이 이동하는 현장을 견학했다.

이후 국립해양박물관을 관람한 뒤 현대상선 해영선박 트레이닝센터를 방문, 선박 조종 체험을 했다.

해영선박 트레이닝센터는 현대상선의 해상직원 교육기관으로 국내 유일 최신 선박모의조종 훈련장비를 보유한 곳이다.

어린이들은 선박 브릿지와 동일하게 구성된 장비와 대형스크린을 통해 마치 직접 선박을 조종하는 기분을 만끽했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이번 기회를 통해 아이들이 바다처럼 더 큰 꿈을 키우길 바란다”며 “국내 유일의 국적선사로서 지속적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성현 기자 weirdi@daum.net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