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삼성SDI, 中 상하이에 R&D 연구소 설립

기사승인 2023.04.02  12:08:48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별 특화된 기술·인재 확보...초격차 기술경쟁력 강화

   
▲ <사진=삼성SDI>

[현대경제신문 유덕규 기자] 삼성SDI가 지난해 유럽과 미국에 R&D 연구소를 잇달아 설립한데 이어 올해 중국에도 R&D 연구소를 설립에 나다.

삼성SDI는 중국 상해에 'SDI R&D China(이하 SDIRC)'를 설립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SDI는 지난해 7월에는 독일 뮌헨에 'SDI R&D Europe(SDIRE)'을, 8월에는 미국 보스턴에 'SDI R&D America(SDIRA)를 각각 설립한 바 있다.

SDIRC는 중국의 우수 대학 및 연구기관과 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하여 특화 기술 확보 및 업체 동향을 파악하고 연구소 내 배터리 소재검증 Lab을 구축하여 신규 기능성·저가 소재 발굴 및 검증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또 앞으로는 구축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대학들과 산학협력 과제를 수행하고 자체 평가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해 신소재 발굴에도 한층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중국은 지난 2020년 '신에너지차 산업발전 계획' 등을 발표하며 정부 주도로 배터리 산업에 힘을 쏟고 있으며, 30개 이상의 대학에서 배터리 전문 인력을 육성하고 다수의 배터리 셀·소재 업체 및 연구기관 등을 보유하고 있다.

최윤호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은 "글로벌 R&D 연구소 설립은 지역별로 특화된 글로벌 기술 역량과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한 것"이라며 "우수 대학 및 연구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삼성SDI만의 초격차 기술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덕규 기자 udeok@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