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오뚜기, 혼자서도 부담 없는 ‘우노 페퍼로니피자’ 출시

기사승인 2023.03.31  17:19:18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뚜기 자사몰‧편의점서 구매 가능
여의도벚꽃축제 푸드트럭존 홍보도

   
▲ 혼자서도 부담 없는 ‘우노 페퍼로니피자’ <사진=오뚜기>

[현대경제신문 이금영 기자] 오뚜기는 혼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우노(UNO) 페퍼로니피자’를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우노 페퍼로니피자는 짭짤한 페퍼로니와 매콤한 고추 후레이크를 듬뿍 넣은 제품으로, 간단한 식사 대용은 물론 간식이나 맥주 안주로 제격이다. 도우는 수분을 품은 생 이스트로 반죽했으며 20시간 이상 저온에서 숙성해 쫄깃한 식감을 구현했다.

전자레인지‧에어프라이어 조리에 특화된 사이즈로 편의성도 뛰어나다. 전자레인지 조리 시 쫄깃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에어프라이어 조리 시 한층 바삭한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이번 신제품 출시로 우노 피자는 기존에 선보인 ‘불고기’, ‘콤비네이션’을 포함해 총 3종의 제품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오뚜기 자사몰과 편의점 등에서 구매 가능하며 다음달 4일부터 9일까지 열리는 여의도 벚꽃축제 푸드트럭존의 뚜기트럭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1인 가구 증가와 물가 상승, 소식 트렌드 등 여러 요인이 맞물리면서 소용량·소포장 제품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 니즈에 맞춰 맛과 품질, 편의성 면에서 업그레이드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금영 기자 lky@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