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GS건설, 세대별 조망권·일사량 구현 앱 출시

기사승인 2022.09.26  11:07:15

공유
default_news_ad1

- 사내벤처 ‘인디드랩’, 스택(stack.) 공개

   
▲ 스택 실행 화면 <사진=GS건설>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대우건설은 앱 하나로 세대별 아파트 실제 조망권과 일조량을 그대로 볼 수 있는 부동산 정보 서비스 ‘스택(stack.)’이 출시됐다고 26일 밝혔다.

기존 서비스가 조망권을 3D로만 구현했다면, 스택은 3D구현을 비롯해 국내 최초로 조망권과 일조권, 에너지 효율, 시세 등 정량화된 데이터를 제공해 아파트 가치를 한번에 비교 분석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택은 GS건설 1호 사내벤처로 올해 3월 독립법인으로 분사한 ‘인디드랩’이 개발했다.

스택 서비스는 자체 개발한 기술로 분석한 세대 고유의 환경 성능 데이터를 정량화해 시각화해 제공하고, 사용자는 데이터를 활용해 선호도에 맞는 집을 탐색하고 비교할 수 있는 신개념의 프롭테크 서비스이다. 프롭테크란 부동산(Property)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빅데이터, 인공지능, VR/AR 등의 ICT 기술이 부동산 시장과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서비스를 의미한다.

스택은 아파트 단지명과 동, 호수를 검색하면 해당 세대에서 보이는 조망권의 이미지가 제공돼 현장 방문을 하듯 조망 범위를 한눈에 알 수 있다.

에너지 환경 분석도 가능하다. 각 세대별로 일조량에 따른 에너지 환경을 분석해, 단지 평균을 기준으로 한 여름철 및 겨울철의 냉·난방 에너지 사용량의 증감율을 예측한다.

주목할 부분은 국내 최초로 신규 분양 단지 뿐만 아니라 공사 중 또는 공사예정 단지의 조망권과 일조권 등의 세부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정요한 인디드랩 대표는 “자체 분석 데이터를 고객 눈 높이에 맞춰 제공함으로써 아파트 정보를 보다 손쉽게 접근하도록 구성했으며, 주거 공간의 가치를 객관적으로 판단할 수 있는 기준을 마련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현했다”고 밝혔다.

김영 기자 divazero@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