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우조선해양, 2분기 영업손실 995억...전분기 대비 대폭 개선

기사승인 2022.08.16  16:46:49

공유
default_news_ad1

- 매출 1조 1841억원, 당기순손실 1761억원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16일 2022년 2분기 실적을 공시했다.

이날 발표된 대우조선해양의 2분기 실적은 매출액 1조 1841억원, 영업손실 995억원, 당기순손실 1761억원이다.

상반기 실적은 매출액 2조 4295억원, 영업손실 5696억원, 당기순손실 6679억원이다. 지난해 동기 대비 매출액은 약 12% 증가했고, 영업손실과 당기순손실은 대폭 축소돼 실적이 점차 개선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측은 1분기 대비 손실폭이 대폭 감소했지만, 러시아 제재 및 하청지회 파업 관련으로 인한 매출 감소 등이 반영돼 적자는 지속됐다고 밝혔다.

또 상반기 적자의 주된 원인으로 건조 중인 제품의 고정비 부담 증가 및 강재를 포함한 자재 가격의 급격한 상승으로 약 3500억원의 공사손실충당금을 반영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대우조선해양은 앞으로 발생할 지도 모를 다양한 위험에 대해 충당금을 설정했다.”며 “고부가가치 선박의 수주확대, 원가절감, 생산성 향상 등을 통해 향후 수익성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 기자 divazero@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