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하나금융투자, 7월부터 '하나증권'으로 사명 변경

기사승인 2022.06.24  17:24:37

공유
default_news_ad1

- 하나로 연결된 모두의 금융 하나증권이 만들어 갈 것

   
▲ <사진=하나증권>

[현대경제신문 최윤석 기자] 하나금융투자가 하나증권으로 사명을 바꾼다. 2015년 9월 하나금융투자로 변경 후 약 7년 만이다.

변경된 새 이름 ‘하나증권’은 하나금융그룹의 ‘하나로 연결된 모두의 금융’이라는 뉴비전 선포와 함께 새로운 도약은 물론 하나증권만의 지속적인 혁신과 변화를 추구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하나금융그룹은 ‘하나증권’으로의 사명 변경은 하나금융그룹 내 증권업에 대한 직관성, 정체성을 최우선으로 살리기 위한 것으로 다양한 투자자들에게 친숙하고 신뢰받는 기업 이미지 구축을 기대하고 있다.

하나금융투자 관계자는 “하나증권이라는 좀 더 쉽고 편한 이미지로 손님과의 접점을 확대하고 새로운 투자와 비즈니스를 만드는 영속적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사회 모두가 연결된 금융을 만들어 신뢰받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나금융투자는 최근 증자 등을 통해 자기자본 6조원 시대를 열었으며 이번 사명 변경을 계기로 글로벌 투자와 비즈니스 확대 등 글로벌 IB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사명 변경은 24일 주총을 통해 확정됐으며 다음 달 1일부터 적용된다. 

 

최윤석 기자 cys55@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