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쌍용차-KG컨소시엄,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

기사승인 2022.05.18  17:28:50

공유
default_news_ad1

- 내주 공개매각 절차 개시 예정

   
▲ 쌍용차 평택 공장 정문 <사진=쌍용자동차>

[현대경제신문 이소희 기자] 쌍용자동차는 서울회생법원의 허가를 받아 인수예정자로 선정된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KG컨소시엄은 특수목적법인(SPC)인 KG모빌리티, KG ETS, KG스틸, KG이니시스, KG모빌리언스 및 켁터스 PE, 파빌리온 PE로 구성됐다.

쌍용차는 지난 5월 13일 한국거래소의 개선 기간이 부여된 데 이어 경영 능력과 자금력이 검증된 KG컨소시엄과의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로 M&A에 대한 불확실성을 제거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또 인수예정자 선정 시 인수대금의 규모 외에도 인수 후 운영자금 조달계획과 능력을 중요한 선정기준으로 평가한 만큼 M&A가 마무리 후 회사는 재도약 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쌍용차는 내달 사전계약과 동시에 양산에 돌입하는 J100차명을 '토레스(TORRES)'로 확정하고 티저 이미지와 영상을 공개했다. 호평을 받고 있어 토레스가 경영정상화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쌍용차는 "이르면 다음 주부터 공개매각 절차를 개시할 예정"이라며 "제한적 경쟁입찰에 참여했던 다른 기업도 불필요한 법적 분쟁을 지양하고 공개매각 절차에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중앙지방법원은 5월 17일 에디슨모터스가 제기한 계약해제 효력정지 등 가처분·재매각 절차 중지 가처분 신청을 모두 기각했다.

이소희 기자 lsh_96@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