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신한은행, 한국외국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2.05.13  16:28:41

공유
default_news_ad1

- 외국인투자기업 대상 기업금융 서비스·금융 솔루션 제공 협력

   
▲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최익성 신한은행 부행장(왼쪽)과 서영훈 한국외국기업협회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현대경제신문 김성민 기자] 신한은행은 외국인투자기업을 대상으로 기업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외국인직접투자 유치를 촉진하고자 한국외국기업협회(FORCA)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한국외국기업협회는 외국인투자기업을 대표하는 민간경제단체로 외국인투자기업의 투자 및 경영활동을 지원하고, 관련 정책을 제안하는 등 외국인투자기업과 정부간의 가교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외국인투자기업에 대한 기업금융 서비스 지원, 국내·외 투자 관련 정기 세미나 및 IR 공동 개최, 상호간 네트워크 연결을 통한 고객 유치 등 금융 솔루션 제공과 외국인투자 유치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신한은행은 20개국 165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외환 투자 관련 종합 금융 서비스를 인정받아 한국외국기업협회의 외국거래 자문은행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이 외국인투자 유치 활성화와 외국인투자기업에 대한 종합 기업금융 솔루션 제공의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외국인투자기업의 경영에 꼭 필요한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며 최고의 파트너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민 기자 smkim@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