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CJ ENM-크리테오, TV·디지털 광고 연동 파트너십 체결

기사승인 2022.05.13  15:49:30

공유
default_news_ad1

- 세계 최대 규모 커머스 데이터 활용

   
▲ 이상무 CJ ENM 미디어솔루션본부장(왼쪽)과 김도윤 크리테오코리아 대표가 'TV 오디언스 익스텐션 파트너십'을 체결한 후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CJ ENM>

[현대경제신문 하지현 기자] CJ ENM은 글로벌 기술기업 크리테오와 TV 광고를 디지털과 연동하는 'TV 오디언스 익스텐션(TV Audience Extension)'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TV 오디언스 익스텐션은 TV 광고가 송출되는 시간대에 광고주 홈페이지 등에 접속한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향후 제품이나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실제 구매까지 이어지도록 지원하는 통합 솔루션이다. 북미나 유럽 TV 광고 시장에서는 유행하고 있는 기법이다.

CJ ENM은 당사 미디어 영향력이 크리테오가 보유한 대규모 커머스 데이터를 결합해 광고 효과 극대화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크리테이오의 인공지능(AI) 엔진은 TV 광고 분석을 통해 얻은 데이터를 실시간 분석, 관련성 높은 디지털 광고를 생성하고 프리미엄 제휴 매체사에 노출한다. 광고 노출부터 브랜드 홍보, 실제 구매까지 사용자 경험 전반의 데이터를 측정, 모니터링해 마케팅 전개를 지원한다.

해당 솔루션을 시범 도입한 명품 커머스 기업 '머스트 잇'은 웹사이트 트래픽은 2.5배 증가 ,사용자 당 평균 이벤트 수 2배 증가, 이용자 생애 가치(LTV) 2.15배 증가 등 효과를 봤다.

이상무 CJ ENM 미딩솔루션본부장은 "CJ ENM이 보유한 매체 및 콘텐츠 경쟁력을 바탕으로 하는 TV 광고가 크리테오의 혁신 기술과 만나 광고주 퍼포먼스를 극대화함으로써 CJ ENM 광고주의 토탈 마케팅 솔루션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도윤 크리테오코리아 대표는 "양사가 가진 강점을 결합한 TV 오디언스 익스텐션을 통해 고객들의 니즈를 보다 강력하게 충족할 광고 역량을 제공하겠다"고 했다.

하지현 기자 hacci97@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