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삼성증권 "하반기 코스피 2,500~3,000 전망…저가매수 기회"

기사승인 2022.05.11  10:27:46

공유
default_news_ad1
   
▲ 11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현황판에 코스피가 표시돼 있다. <사진=연합>

[현대경제신문 주샛별 기자] 삼성증권은 올해 하반기 코스피 예상 등락 범위(밴드)를 2,500∼3,000으로 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김용구 삼성증권 연구원은 “인플레이션에 발목 잡힌 경기 환경과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긴축 공세가 경기 침체로 이어질 것이라는 예언이 글로벌 경제와 금융시장에 확산한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 연구원은 “다만 3분기 시련은 자포자기가 아니라 4분기 이후를 겨냥한 저가 매수 기회가 될 수 있다”며 “2분기 인플레이션 '피크 아웃'(정점 통과)은 하반기 성장률 회복과 연준 긴축 속도를 자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하반기 주도 업종으로는 반도체, 하드웨어(2차전지), 자동차, 정유, 철강, 상업 서비스(방산), 통신 등을 제시했다.

김 연구원은 “주가는 이미 최악의 경기 침체 현실화를 상정했으나 기업 실적은 연이은 수출 순항에 힘입어 작년을 넘어선 선순환이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샛별 기자 jsb31660@finomy.com

<저작권자 © 현대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